편집 : 2024.7.19 금 17:30 전체기사보기
통합검색
> 뉴스 > 지역 > 세종시
     
세종시 출범 후 10년 소방 인력 350% 증가
구조·구급활동 꾸준히 증가
승인 2023년 11월 28일 (화) 15:56:26 구운서 기자 koows11@hanmail.net
〔세종=충청인터넷신문〕세종시(시장 최민호)가 출범한 후 지난 10년간 소방 인력은 350%가 증가했고, 화재 발생은 2017년을 정점으로 이후 감소한 반면, 구조와 구급활동은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시는 소방활동 데이터를 분석하고 문제점을 파악해 빅데이터를 활용해 시 출범 후 10년간의 소방활동을 분석하고 그 결과를 발표했다.
 
이번 분석은 소방조직, 인력, 사고발생 위치, 현장 도착시간 등의 빅데이터를 활용해 실시됐으며, 취약 장소와 시간대, 시기별 구조·구급 유형 등을 파악해 효과적인 대응책을 마련하는 데 활용된다.
 
분석 결과 소방 인력은 2012년 시 출범 당시 130명에서 2022년 기준 585명으로 지난 10년간 350%가 증가했다. 이에 따라 소방공무원 1인당 담당 주민 수는 2012년 870명에서 2022년 656명으로 감소했다.
 
화재 발생은 시 출범 이후 꾸준히 증가추세를 보이다 2017년 316건으로 정점을 찍은 후 2018년 236건, 2019년 191건, 2020년 203건, 2021년 185건, 2022년 231건으로 감소했다.
 
지난 10년간 발생한 화재의 발화 장소 유형으로는 야외가 517건(21.6%)으로 가장 많았고, 단독주택 308건(12.8%), 자동차 283건(11.8%), 공동주택 242건(10.1%) 순으로 파악됐다.
 
발화 원인은 부주의가 1,239건(51.7%)으로 가장 많았고, 전기적 요인은 575건(24.0%), 기계적 요인 196건(8.2%), 미상 196건(8.2%) 순으로 확인됐다.
 
화재가 해마다 등락을 거듭한 것에 비해 지난 10년간 구조와 구급활동은 꾸준히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구조활동 출동건수는 2017년 3,050건에서 2022년 4,468건으로 계속 증가했고, 구조건수는 2017년 2,457건에서 2022년 3,157건으로 증가했다. 구조인원은 2017년 954명에서 2022년 895명으로 감소했다.
 
지난 6년간 구조건수는 화재 5,058건(30.8%), 교통사고 4,217건(25.6%), 승강기 1,307건(7.9%), 인명 갇힘 665건(4.0%) 순이었고, 구조인원은 승강기 1,938명(41.4%), 교통사고 1,088건(23.2%) 순이다.
 
구조활동 유형으로는 벌집제거, 동물 출몰, 교통사고 등의 순으로 많았으며 계절적으로는 여름철에 가장 많이 발생했다. 심정지 환자는 가을 오전에 가장 많이 발생하는 것으로 분석됐다.
 
이중현 지능형도시과장은 “소방활동 분석 외 교통·복지·민원 등 다양한 행정 분야에서도 빅데이터 분석을 통해 데이터 기반 행정 우수지자체로서의 위상을 공고히 할 것”이라고 말했다.
구운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충청인터넷신문(http://www.ccit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대전 서구 신갈마로 168-12 경성빌라 B01호 : H·P 010-5453-3311 : 발행ㆍ편집인 구운서 / 편집국장 김기형
등록번호 대전광역시 아 00070 : 등록 및 발행일 2010.6.7. : 법인사업자등록번호 314-86-48488 : 청소년보호책임자 : 구운서
Copyright 2010 (주)충청인터넷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ccnews33@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