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20.3.30 월 10:20 전체기사보기
통합검색
> 뉴스 > 정치 > 의정소식
     
조성칠 대전시의원, 대전 서예 진흥방안 모색
23일 정책토론회 개최
승인 2019년 12월 24일 (화) 07:14:10 구운서 기자 koows11@hanmail.net
   
 
〔충청인터넷신문〕대전시의회 조성칠 의원이 23일 시의회 대회의실에서 대전 서예 진흥방안 모색을 위한 정책토론회를 개최했다.
 
토론회를 주관한 조성칠 의원(더불어민주당, 중구1)은 “서예는 전통적으로 바른 자세와 마음의 안정을 찾아주는 문화 활동일 뿐만 아니라 현대인들의 심신건강과 정서함양에 유익한 여가활동이기 때문에 서예교육 활성화 등 서예 진흥 방안을 적극 모색할 필요가 있다”고 주장했다.

이 날 토론회에서 정태희 대전대학교 특임교수는 첫 번째 주제발표를 통해, “대전지역은 조선 초기에서 연원을 찾을 수 있을 만큼 서예 분야의 전통을 지닌 곳이며, 중부권 최초로 대학에 서예학과가 신설되는 등 명성이 있는 지역으로 대전 서예의 미래 전망은 매우 밝다”고 평가하며, 대전 서예의 진흥을 위해 서예작품의 전시, 교육, 수립관리 및 조사연구 등이 가능한 서예박물관을 신설할 것을 제안했다.
 
이어 두 번째 주제발표에 나선 이성배 한국서예학회 이사는 “서예는 올바른 자세와 마음의 안정, 바른 글씨를 쓰는 능력, 심신건강 등에 다양한 방면에서 효과를 얻을 수 있다”고 평가하고 초등학교의 서예 교육을 강화할 필요성을 강조했다.
 
주제발표에 이어진 지정토론에서 한국서가협회 김연희 대전지회장은 체계적인 서예 교육의 필요성을 언급했으며, 한국서예협회 문창호 대전지회장은 대전서단의 백년대계를 위해서는 현재의 서예 교육 시스템의 기능을 강화하고 서예진흥에 대한 다양한 방안을 창출해야한다고 강조했다.

또 대전미술협회 오정덕 서예분과위원장은 정규 교육기관의 학과 폐지 문제와 초, 중등 교육에서 양질의 서예 수업이 이루어지지 않는 문제 등을 지적했으며, 한국서도협회 조태수 대전충남지회장은 건강증진 및 심리치료에 중점을 두어 서예 진흥의 필요성을 강조하는 등 열띤 토론을 펼쳤다.
 
조성칠 의원은 “문화예술의 진흥을 위한 다양한 분야의 지원이 활발한 반면, 서예 분야에 대한 시책이나 지원은 부족한 것이 현실”이라고 지적하고, “이 날 토론회에서 모아진 의견을 참고하여 조례 제정을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구운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충청인터넷신문(http://www.ccit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대전 유성구 노은동로 233 열매 203-603 : Tel 042-476-2211 : 발행ㆍ편집인 구운서 / 편집국장 김기형
등록번호 대전광역시 아 00070 : 등록 및 발행일 2010.6.7. : 법인사업자등록번호 314-86-48488 : 청소년보호책임자 : 구운서
Copyright 2010 (주)충청인터넷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ccnews33@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