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9.4.17 수 09:37 전체기사보기
통합검색
> 뉴스 > 자치행정 > 대전시정
     
대전시, 주택공사장 안전감찰
과태료 부과대상 6건 등 위반사항 25건 적발
승인 2019년 04월 15일 (월) 10:42:51 구운서 기자 koows11@hanmail.net
〔충청인터넷신문〕대전시가 90세대 이상 공동주택 건설 사업장 총 36곳을 대상으로 안전감찰을 실시한 결과 25건의 위반 사항을 적발했다.
 
이번 안전감찰은 안전관리 및 품질관리계획의 적정여부와 건축공사 감리실태, 사업장 안전관리 등 공사 시공 및 안전관리 실태를 중심으로 진행됐다.
 
대전시는 건설안전 분야 관련 자격증이 없거나 관련 학과를 졸업하지 않은 기술자를 안전관리자로 선임해 부적절하게 공사현장 안전관리업무를 시행한 사업장 안전관리자에 대해 교체 처분을 통보 했다.
 
또, 건설 사업장내에서 발생한 건설사고 발생사실을 인ㆍ허가기관에 통보하지 않은 사업장에 대해서는 과태료 처분을 내렸으며, 건설사업장을 무단이탈하거나, 건축사보 변경 사항을 통보하지 않은 공사감리자에 대해서는 주의토록 관련 자치구에 통보했다.
 
한편, 사업장내 안전보호장구 미착용이나, 비계를 설치하면서 비계기둥과 작업발판의 이동 및 흔들림을 방지하기 위한 수평재나 기둥에 대각방향으로 가새재 설치 없이 시공을 추진하다 적발된 현장에 대해서는 신속한 시정조치로 건설근로자의 안전사고를 예방하기 위해 현지조치 했다.

이와 함께, 대전시는 안전관리계획 내용의 심사 및 품질관리자 교육ㆍ훈련 이수여부 확인 등 업무를 소홀히 한 책임을 물어 자치구 공무원들에 대해 행정처분을 요구했다.
 
이강혁 시 시민안전실장은 “이번 안전감찰이 건축업계의 고질적인 안전부패로 인한 시민 안전을 위협하는 안전 불감증을 일깨우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며 “감찰결과를 공유함은 물론, 분야별로 대대적인 감찰 활동을 강화해 안전의식을 높이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구운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충청인터넷신문(http://www.ccit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대전 유성구 노은동로 233 열매 203-603 : Tel 042-476-2211 : 발행ㆍ편집인 구운서 / 편집국장 김기형
등록번호 대전광역시 아 00070 : 등록 및 발행일 2010.6.7. : 법인사업자등록번호 314-86-48488 : 청소년보호책임자 : 구운서
Copyright 2010 (주)충청인터넷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ccnews33@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