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22.12.9 금 07:07 전체기사보기
통합검색
> 뉴스 > 자치행정 > 대전시정 | 핫이슈
     
대전시, 유아교육비 지원
대전시-교육청‘23년 주요 교육협력사업 추진 합의
승인 2022년 11월 18일 (금) 07:22:09 구운서 기자 ccnews33@hanmail.net
   
문인환 문화관광국장이 언론브리핑을 통해 유아 교육비 지원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
〔충청인터넷신문〕내년 3월부터 사립유치원에 다니는 유아 1인당 매달 13만 원, 어린이집 유아는 1인당 매월 9만 원의 유아교육비가 지급된다.
 
문인환 대전시 문화관광국장은 11월 17일 언론 브리핑을 통해 ▲사립유치원 유아교육비 지원 ▲무상급식 단가 인상 ▲대전체육발전을 위한 첨단 체육시설 인프라 구축 등 중요안건에 대한 합의 결과를 발표했다.
 
대전시와 교육청은 학부모들의 부담을 덜어드리기 위해 사립유치원과 어린이집에 다니고 있는 만 3세에서 5세 유아 2만 3300여 명 에게 총 269억 여원의 유아교육비를 지원키로 했다.
 
만 3 ~ 5세 사립유치원 유아 14,800여 명에게 매월 표준유아교육비 13만 원을 지원키로 했다.

내년도 예산은 총 192억 4천 만원이 소요될 것으로 예상되며, 시와 교육청이 50%씩 분담하기로 했다. 지원방식은 교육청에서 사립유치원에 지급하는 방식으로 운영하기로 했다.
 
한편 현재 어린이집과 유치원은 관할 중앙부처가 달라 제도적 차이가 있다는 현실을 감안해 어린이집 유아 8,518명에게는 학부모 부담금 중 월 9만 원을 전액 시비로 지원키로 했다.

내년도 예산은 76억 7천만 원이 소요될 것으로 예상된다.
 
또한 내년도 단가 인상분이 반영된 내년도 무상급식 예산 1,283억 원은 시와 교육청이 50%씩 분담키로 합의했다.
 
내년도 급식단가는 초등학교 3,800원(300원 인상), 중학교 4,800원(500원 인상), 고등학교 5,000원(400원 인상)으로 올해 대비 평균 9.6% 인상됐다. 
 
또한, 대전체육중고 복합체육관 건립사업비 지원에도 시가 총사업비의 30%인 72억 원을 3년간 예산 지원키로 하는 등 열악한 체육시설 인프라 구축에도 대전시가 적극 나서기로 했다.

문인환 시 문화관광국장은“유아 무상교육 실현으로 차별없는 교육을 받을 권리, 보편적 교육복지를 누릴 수 있는 기반을 마련했다”며, “앞으로 더 나은 교육환경 조성으로 대전시의 미래를 이끄는 인재양성에 교육청과 뜻을 모아 적극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구운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충청인터넷신문(http://www.ccit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대전 서구 신갈마로 168-12 경성빌라 B01호 : H·P 010-5453-3311 : 발행ㆍ편집인 구운서 / 편집국장 김기형
등록번호 대전광역시 아 00070 : 등록 및 발행일 2010.6.7. : 법인사업자등록번호 314-86-48488 : 청소년보호책임자 : 구운서
Copyright 2010 (주)충청인터넷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ccnews33@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