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22.7.5 화 07:02 전체기사보기
통합검색
> 뉴스 > 자치행정 > 대전시정 | 핫이슈
     
대전시 조직문화, 뿌리부터 바꾼다
조직문화 진단 및 혁신방안 수립용역 최종보고회 개최
승인 2022년 06월 15일 (수) 05:31:08 구운서 기자 koows11@hanmail.net
   
 
〔충청인터넷신문〕대전시가 6월 14일 시청 대강당에서 조직문화 혁신기획단(이하 기획단) 및 관심 있는 직원 1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조직문화 진단 및 혁신방안 수립 용역’최종보고회를 개최했다.
 
용역을 주관한 한국능률협회컨설팅는 대내·외 환경 조사, 직원 심층인터뷰, 설문조사, 직급별 숙의(1~3차) 등을 통해 나온 의견들을 종합·분석해 대전시 조직문화의 근본적인 문제와 이를 혁신할 개선방향을 제시했다.

한국능률협회컨설팅는 조직문화 개선을 위해 ▲제도 및 시스템 정비 ▲일하는 방식 개선 ▲수평적 조직문화 조성이라는 3대 개선방향을 제안했다.
 
이와 함께 ▲조직문화 혁신체계 조성하기 ▲직원인권 보호제도 마련하기 ▲수요자 중심 교육과정 운영하기 ▲스마트한 근무방식 확립하기 ▲인수인계 제대로 하기 ▲초과근무 개선하기 ▲다양한 소통채널 운영하기 ▲워라밸 실천하기 ▲존중과 배려 직장문화 조성하기 등을 9대 전략으로 제시했다..
 
또한 전략별 세부 실천과제로 ▲보고방법·서식·작성주체 재검토 ▲일몰사업 보고회 개최 ▲ 인수인계 주간 설정 및 인수인계 체크리스트 마련 ▲신규공무원 실무교육 강화 등을 주문했다.
 
회의를 주재한 박재묵 기획단장은“조직문화 혁신은 제도개선과 인식개선이 동시에 이뤄질 때 가능하며, 또한 간부들의 수범과 일상적 실천도 매우 중요하다”며, “용역 결과를 바탕으로 앞으로 직원들이 업무 수행에 보다 더 적극적이고 창의적인 대전시 조직문화를 만들어 나가자”고 말했다.
 
회의에 함께한 박민범 시 정책기획관은 “제시된 세부과제들은 조금만 정리하면 우리시에서도 충분히 시행 가능한 것들”이라며, “모두가 공감하는 조직문화 혁신을 위해 지속적으로 직원들의 의견을 수렴하며 과제들을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대전시는 이날 발표된 혁신전략을 관련 부서별로 구체화시켜 시정에 적용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구운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충청인터넷신문(http://www.ccit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대전 서구 신갈마로 168-12 경성빌라 B01호 : H·P 010-5453-3311 : 발행ㆍ편집인 구운서 / 편집국장 김기형
등록번호 대전광역시 아 00070 : 등록 및 발행일 2010.6.7. : 법인사업자등록번호 314-86-48488 : 청소년보호책임자 : 구운서
Copyright 2010 (주)충청인터넷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ccnews33@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