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21.11.26 금 08:07 전체기사보기
통합검색
> 뉴스 > 지역 > 충북
     
충북농기원, 토양병원균 억제‘버섯균’2종 특허 출원
2016년 유기농업연구소 설립 이후 최초 지식재산권 획득
승인 2021년 11월 25일 (목) 07:26:42 구운서 기자 koows11@hanmail.net
〔충북=충청인터넷신문〕충북농업기술원(원장 서형호)이 고추탄저병균 등 토양월동 병원균 10종에 대해 뚜렷한 억제 효과를 보이는 버섯균(담자균) 2종을 선발해 특허미생물 기탁과 함께 특허출원했다.
 
도 농업기술원은 국내에서 자생하는 담자균 유전자원 90과 310속 881종 중 식·약용 및 독버섯 50여 종을 활용한 결과, 방제효과가 높은 버섯균 2종을 최종 선발해 농촌진흥청 씨앗은행에 특허미생물로 기탁했다.
 
최종 선발된 담자균 2종은 복령(학명, Wolfiporia cocos)과 구름송편버섯(학명, Trametes versicolor)으로, 20~30℃ 온도에서 고추탄저병균 4종에 대해 복령은 34.5~97.8%의 억제율을 보이며, 구름송편버섯균은 28.2~93.4%로 평균 83%의 결과를 얻었다.
 
또한, 나머지 토양월동병원균 6종에 대한 억제율은 복령 50~100% 및 구름송편버섯균은 75~100% 범위였다.
 
도 농업기술원 유기농업연구소 유기농업연구팀장 이성희 박사는 “이번에 선발한 버섯균 미생물은 유기농업연구소 1호 특허 출원으로 이를 배양해 유기상토나 퇴비 등 유기농업자재로 산업화에 힘쓸 것”이라며“나아가 유기농특화도 충북 위상 제고와 함께 탄소중립 실천에 기여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2021년 국내 유기농업자재 등록 현황을 보면 1,833품목이 등록되어 있고 이 중 농업미생물은 291품목이다. 토양개량 및 작물생육용은 1,231품목이었고 병해충 관리용은 602품목이다.
구운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충청인터넷신문(http://www.ccit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대전 서구 신갈마로 168-12 경성빌라 B01호 : H·P 010-5453-3311 : 발행ㆍ편집인 구운서 / 편집국장 김기형
등록번호 대전광역시 아 00070 : 등록 및 발행일 2010.6.7. : 법인사업자등록번호 314-86-48488 : 청소년보호책임자 : 구운서
Copyright 2010 (주)충청인터넷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ccnews33@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