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20.10.21 수 16:40 전체기사보기
통합검색
> 뉴스 > 자치행정 > 대전시정 | 핫이슈
     
허태정 시장, 시민과 소통
동구 판암동 180-5번지선 도로개설 민원현장 방문, 주민과 대화
승인 2020년 10월 13일 (화) 09:25:58 구운서 기자 koows11@hanmail.net
   
 
〔충청인터넷신문〕허태정 대전시장이 12일 오후 동구지역 주민들이 요청한 민원현장과 관광분야 시정 현안사업 현장인 대전트래블라운지와 대전·세종 관광기업지원센터를 찾아 시민과 소통의 시간을 가졌다.
 
이날 허태정 시장은 첫 방문지로 동구 판암동 180-5번지선 도로개설 건의현장을 찾았다.
 
이곳은 1988년 최초 도시계획시설(도로) 결정 후 현재까지 도로개설이 시행되지 않아 장기 미집행 도시계획시설(도로)로 실효돼 토지 소유자의 재산권 행사가 가능한 지역이다.
 
판암동 임동식 주민자치회장은 “이 구간은 마을안길 도로이나 사유지로 도로가 개설되지 않아 도시가스가 공급되지 않고 통행 또한 불편하다”며 주민생활 편의를 위한 도로개설을 건의했다.

 허 시장은 이 자리에서“ 마을 주민들의 생활이 많이 불편하셨을 것 같다”며 “조속히 도로개설이 이뤄져 주민들의 생활환경이 개선되도록 만전을 기해 달라”고 당부했다.
 
이어 방문한 대전트래블라운지에서 허 시장은 “대전이 전국의 중심에 위치하고 있는 장점을 살려 트래블라운지가 동창모임, 직장모임, 가족모임 등 만남의 장으로 이용될 수 있도록 적극 홍보해 달라”며 “국내외 여행객들이 대전여행의 추억을 만들어 가는 새로운 관광명소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허 시장은 국비 공모사업에 선정돼 설립한 대전‧세종관광기업지원센터를 찾아 운영현황을 살펴보고, 입주기업들과 함께 코로나로 인한 관광업계의 어려움 등 허심탄회한 대화를 나누며 소통했다.
 
허태정 시장은 “앞으로 대전‧세종관광기업지원센터가 민간을 중심으로 한 대전관광산업 육성의 산실이 돼 입주 관광벤처와 더불어 대전의 모든 관광벤처들이 함께 발전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대전‧세종관광기업지원센터는 관광기업 입주시설, 창업보육센터, 회의실 등을 갖추고 있으며, 관광기업 역량 강화 교육, 맞춤형 컨설팅, 네트워킹 행사 등 관광산업 육성을 위해 다양한 프로그램을 제공하는 관광기업 지원‧육성 공간으로 9월 개관해 운영 중이다.
 
구운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충청인터넷신문(http://www.ccit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대전 유성구 노은동로 233 열매 203-603 : Tel 042-476-2211 : 발행ㆍ편집인 구운서 / 편집국장 김기형
등록번호 대전광역시 아 00070 : 등록 및 발행일 2010.6.7. : 법인사업자등록번호 314-86-48488 : 청소년보호책임자 : 구운서
Copyright 2010 (주)충청인터넷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ccnews33@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