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9.11.18 월 17:26 전체기사보기
통합검색
> 뉴스 > 교육·문화 | 핫이슈
     
세종시교육청, 전자카드 시스템 도입!
NH 농협은행 세종영업본부와 치료지원 전자카드 사업 시행
승인 2019년 10월 10일 (목) 18:01:14 구운서 기자 koows11@hanmail.net
   
최교진 세종시교육감(사진 오른쪽)과 김훈태 NH농협은행 세종영업본부장(사진 왼쪽)이 협약서에 서명하고 있다.
〔세종=충청인터넷신문〕내년 3월부터 세종시 특수교육대상학생 중 치료지원대상자의 치료비 지원 서비스가 전자카드 결제 한번으로 정산된다.

세종시교육청(교육감 최교진, 이하 세종시교육청)은 10일 3층 접견실에서 NH농협은행 세종영업본부(본부장 김훈태)와 ‘특수교육대상학생 치료지원 서비스 전자카드 시스템 도입’을 위한 업무협약을 맺고 내년 3월부터 시행한다고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두 기관은 특수교육대상학생의 치료지원 전자카드 신청 및 발급, 수요자 중심의 업무 시스템 구축 및 운영관련 업무 등에서 유기적이고 긴밀한 협력 체제를 구축할 계획이다.

이번에 도입하는 치료지원 전자카드 시스템은 학생이 ▲언어치료 ▲작업치료 ▲물리치료 ▲심리·행동치료 등 치료지원을 받고 전자(바우처) 카드를 이용해 비용을 결제하면 교육청에서 치료지원 가맹점으로 비용을 지급하게 되는 시스템이다.

내년부터 시스템이 도입되면 특수교육대상학생들은 치료지원 제공기관으로 지정된 곳에서 치료지원을 제공 받은 후, 비용 납부를 전자카드로 결제만 하면 치료비 정산이 완료되기 때문에 매월 영수증을 모아 제출하던 학부모와 제공기관의 불편함이 크게 해소될 것으로 전망된다.

또, 외부 치료지원 기관 역시 증빙서류 미 발급으로 업무가 간소화되고, 특수교육지원센터도 자료가 전산화됨으로써 투명성과 효율적인 관리가 가능해질 전망이다.

아울러, 치료지원 담당교사 또는 치료지원 관련 행정업무가 경감되고 특히 교육청의 치료지원 제공기관에 대한 관리 감독 강화를 통해 치료지원 서비스의 질이 향상될 것으로 기대된다.

세종시교육청은 올해 특수교육대상학생 치료지원을 위해 학생 1인당 12만 원, 350명 기준, 총 5억 4천만 원의 예산을 편성했으며,내년에는 1인당 2만원 오른 14만 원, 380명 기준, 총 6억 3,840만 원의 예산을 편성할 계획이다.

이번 시스템 구축을 위한 일체의 비용은 NH농협은행, 전자카드 이용에 따른 수수료 사용액은 치료지원 제공 기관이 각각 부담하게 되며, 특수교육대상학생 측의 별도 비용은 발생하지 않는다.

최교진 교육감은 “앞으로도 수요자 중심의 편의성과 업무 효율화를 위해 지역의 인적·물적 자원의네트워크를 적극적으로 활용해 질 높은 특수교육 지원 시스템을 구축·운영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구운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충청인터넷신문(http://www.ccit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대전 유성구 노은동로 233 열매 203-603 : Tel 042-476-2211 : 발행ㆍ편집인 구운서 / 편집국장 김기형
등록번호 대전광역시 아 00070 : 등록 및 발행일 2010.6.7. : 법인사업자등록번호 314-86-48488 : 청소년보호책임자 : 구운서
Copyright 2010 (주)충청인터넷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ccnews33@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