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20.1.19 일 10:21 전체기사보기
통합검색
> 뉴스 > 교육·문화
     
세종시교육청, 2019년 1차 학교폭력 실태조사 결과 발표
승인 2019년 08월 27일 (화) 17:21:32 구운서 기자 koows11@hanmail.net
〔세종=충청인터넷신문〕세종시교육청(교육감 최교진)이 전국 17개 시・도교육감이 공동으로 한국교육개발원과 한국교육학술정보원에 위탁해 온라인으로 실시한 2019년 제1차 학교폭력실태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이번 조사는 초등학교 4학년부터 고등학교 3학년 학생 3만 4,128명을 대상으로 지난 4월 1일부터 4월 30일까지 실시됐으며, 조사대상 학생의 77.9%인 2만 6,569명이 참여했다.

실태조사 결과, ‘학교폭력 피해를 당한 적 있다’고 응답한 학생은 595명(참여 학생의 2.2%)으로 2018년 1차 대비 0.5%p 증가했다.

학교 급별 피해응답률은 초등학생 4.4%, 중학생 1.0%, 고등학생 0.6%로 초등학생의 비율이 가장 높았고, 전년 대비 초등학생, 중학생, 고등학생이 각각 1.1%p, 0.2%p, 0.3%p 증가했다.

학교폭력 피해유형은 언어폭력(34.5%)이 가장 높았고, 집단따돌림(23.2%), 신체폭행(9.5%), 스토킹(9.3%), 사이버 괴롭힘(8.5%), 금품갈취(5.2%)의 순이었으며, 피해 시간은 쉬는 시간(35.8%)이 많았고, 점심시간(21.8%), 하교이후(12.4%) 등의 순이었다.

세종시교육청은 향후 학교폭력 예방 강화를 위해 현재 58교에서 운영하고 있는 교과과정과 연계한 어울림프로그램과 학생 활동 중심 어깨동무프로그램 운영을 관내 전체학교로 확대해 현장을 더욱 내실 있게 지원하고, 학교 급별 맞춤형 학교폭력 예방 특별프로그램을 지원해 학생 간 소통·공감·이해의 기회를 제공할 계획이다.

또, 피해응답률이 높은 언어폭력과 집단따돌림 예방을 위한 학생 언어순화교육, 관계회복 대화방법, 타인이해 및 존중·배려 교육을 강화할 방침이다.

아울러, 위(Wee)센터 활동을 강화해 학생들의 상담·심리치료 등 회복적 생활교육을 지원하고, 현장 교원의 학교폭력 예방 역량 강화를 위한 온·오프라인 연수를 운영하며, 학교폭력 고위험군 학생을 위한 장기위탁교육기관 설립도 적극 추진할 예정이다.
 
세종시교육청 관계자는 학교피해 응답률이 전년에 비해 증가한 이유에 대해 “최근 학교폭력 예방과 인식 제고 교육으로 인해 학교폭력 민감도가 높아져 학생들이 사소한 것도 학교폭력으로 인식하고 있는 점, 전국단위 유입 학생 증가로 갈등 소지가 있을 수 있는 점 등이 원인일 수 있다”고 밝혔다.
 
구운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충청인터넷신문(http://www.ccit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대전 유성구 노은동로 233 열매 203-603 : Tel 042-476-2211 : 발행ㆍ편집인 구운서 / 편집국장 김기형
등록번호 대전광역시 아 00070 : 등록 및 발행일 2010.6.7. : 법인사업자등록번호 314-86-48488 : 청소년보호책임자 : 구운서
Copyright 2010 (주)충청인터넷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ccnews33@hanmail.net